Last updata : 2019.12.9 월 16:29
광고안내 | 기사제보
디지털밸리뉴스
DVN뉴스 G밸리 소식 기업·기술 인재·교육 생활·문화
   
DVN뉴스실시간 보도
이노비즈협회 – 인니 협동조합 중소기업부 MOU 체결한국 기술혁신형 중소기업의 인니 진출 방안 모색
이환선 기자  |  wslee1679@dvnnews.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11.22  14:18:05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사진 왼쪽부터 까디르 인니 협동조합 중소기업부 차관, 조홍래 이노비즈협회 회장

이노비즈협회(중소기업기술혁신협회)는 지난 20일(수) 인도네시아 협동조합 중소기업부 대회의실에서 인니 협동조합 중소기업부(KKUKM)와 양국의 무역 활성화 및 중소기업 지원사업 발전분야 협력을 위한 양해각서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 자리에는 인도네시아 협동조합 중소기업부에서 기업 구조조정 및 대외협력을  총괄하고 있는 까디르 차관을 비롯해 약 30여명의 전현직 공무원이 참석하여 이노비즈협회와의 MOU에 대한 높은 관심을 표명했다.

MOU의 주요내용은 양 기관간 네트워크 구축을 통해 전략적 비즈니스 및 마케팅 분야의 협력과 중소기업 정부지원 정책을 공동 연구하는 것을 주요 골자로 양 국의 기업간 파트너쉽 증진을 위한 교류 프로그램 상설화 및 창업지원 등이 담겼다.

이노비즈협회는 지난 2018년부터 중소벤처기업부와 함께 기술교류 상담회를 현지에서 개최하고 있다. 현재까지 총 40개의 한국기업이 인도네시아를 찾아 총 284개의 인도네시아 기업과의 미팅을 진행했으며 그 결과 42건의 MOU와 약 300만불의 계약 성과를 도출하고 있다.

또한 작년 4월에는 자카르타 현지에 한-인니기술교류센터(Indonesia-Korea Technology Exchange Center)가 개소되어 인니 협동조합 중소기업부와 함께 양국 기업간 기술교류를 지원하고 있다.

이번 MOU에 서명자로 참석한 인니 협동조합 중소기업부 까디르 차관은 “인니 정부가 우선적으로 육성하고자 하는 6개 산업분야(관광업, 홈데코, 요식업, 의류제조업, 서비스업, 농업)가 있다”며 “혁신기술을 보유하고 있는 한국의 중소기업과의 교류 증진은 해당산업군의 부가가치를 높이는 역할을 수행하게 될 것”이라고 본 MOU에 대한 높은 기대를 표명했다.

조홍래 이노비즈협회 회장은 “어느 국가라도 기업의 글로벌화가 최우선과제로 부각되고 있다”며 “인도네시아의 무궁한 자원 및 인력과 한국의 혁신형 우수 기술이 결합할 수 있는 계기를 많이 만들어 양국의 기업 동반성장을 이룰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인도네시아 협동조합 중소기업부 (Ministry of Cooperatives and SMEs)는 1930년부터 내무부 내에 중소기업 및 협동조합을 관장하는 부서였다가 1945년에 독립한 국가 조직으로 인도네시아 중소기업 및 협동조합 관련 정부 정책 개발이 주요 업무이며 기타 업무로는 중소기업 및 협동조합 분석, 평가 및 프로그램 개발 및 개선, 중소기업 및 협동조합의 사회적 역할 강화, 중소기업 및 협동조합 평가 및 자문 등이 있다.

인도네시아는 동남아시아에 널리 퍼져있는 크고 작은 섬들로 이루어진 세계최대의 도서국가로서 인구는 약 262백만명, 1인당 GDP 4143달러 (‘18년 기준)이다. 인도네시아의 주요 수출국은 중국, 일본, 미국, 싱가포르, 인도 등의 순이며 한국은 7위이다. 주요 수입국은 중국, 싱가포르, 일본, 태국, 미국 순이며 한국은 6위이다(출처: Global Trade Atlas(’18)). 주요 교역 품목은 광물성 연료, 전기기기, 부품 등이 주를 이룬다.

이환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주)넥스트 미디어 (152-879)서울시 구로구 구로3동 851 한화비즈메트로 715호  |  Tel. 02)2621-2272  |  Fax. 02)2621-2271
제 호 : 디지털밸리뉴스  |  발행/편집인 : 이상선  |  개인정보책임자 : 최우인 이사
Copyright © 2011 디지털밸리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dvnnews.com